'기막힌 유산' 조순창, "이제 우리 한 배 탔다"...김난주 마음 흔들어

신지원 / 기사승인 : 2020-09-18 21:26:26
  • -
  • +
  • 인쇄
'기막힌 유산'(사진=방송 화면 캡처)

'기막힌 유산' 조순창이 김난주의 마음을 흔들었다.

18일 저녁 방송된 KBS1 일일드라마 '기막힌 유산' 107회에서는 차정건(조순창 분)이 공소영(김난주 분)에게 달콤한 말로 마음을 흔들었다.

이날 차정건은 공소영의 집에 방문해 아들의 성장 사진을 봤다. 공소영은 "우리 이장원(이일준 분)이 유치원때 사진이다. 정말 예쁘지 않냐. 이때도 아빠가 없었다. 다른 친구들은 다 비디오 찍어줬다"라며 울컥했다.

이에 차정건은 공소영의 얼굴을 감싸며 "내 앞에 나타나 줘서 고맙다. 두 사람에게 진 빚 다 갚을 수 있는 기회 줘서 고맙다. 우리는 이제 하나다. 무슨 일이 있어도 돕고 의지 해야 된다. 한 편이 된 거다"라고 달콤한 말로 마음을 흔들어댔다. 이에 공소영은 "맞다. 가족이다. 한 배를 탄 거나 마찬가지다"라고 동조했다.

스타엔 신지원

[저작권자ⓒ 스타엔.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비밀의 남자' 이채영, 이루 아이 출산 앞두고 김도경 살해 계획2020.09.18
'연중라이브' 이휘재X문정원, 심플&모던 갤러리 연상케하는 새 집 공개2020.09.18
'생방송 투데이-인생 분식' 옛날칼국수, 멸치 육수에 어묵 넣은 소박한 맛2020.09.18
'이십세기 힛트-쏭' 김종민, 백댄서 '브이맨' 시절 영상 공개.."풋풋해"2020.09.18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