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혼산' 김민경X박세리, 차돌박이 구이->버거까지...야무진 차돌 '먹방'

신지원 / 기사승인 : 2020-09-19 00:28:38
  • -
  • +
  • 인쇄
'나 혼자 산다'(사진=방송 화면 캡처)

‘나 혼자 산다’ 김민경과 박세리가 차돌박이 먹방을 펼치며 남다른 케미를 발산했다.

18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김민경이 새로 이사온 집에 박세리가 놀러오는 장면이 그려졌다.

이날 박세리는 집들이 선물로 손수 뜬 수세미와 컵 등 아기자기하면서도 유용한 생필품 박스를 내밀어
김민경을 감동시켰다. 게다가 그게 끝이 아니였다. 박세리는 "2차로 준비한 선물이 있다. 이 집 분위기에 맞게 오더 한 게 있는데 배달 될거다"라며 부자 언니의 모습을 보여 김민경의 기대감을 높혔다.

박세리가 2차로 선물한 건 블루베리 나무, 은행나무, 잣나무에 커피 테이블 세트였다. 김민경은 "저 선물이 우리 집의 포토존이 됐다. 친구들 놀러오면 다들 저기에서 사진을 찍는다"라며 그새 핫스폿이 된 걸 자랑했다.

이후 김민경과 박세리는 차돌박이 먹방을 펼쳤다. 김민경은 "이미 잘린 걸 또 자르는 게 아니다"라며 한 입에 두꺼운 차돌박이를 넣고 음미했다. 하지만 곧 밀려드는 느끼함에 김민경은 “차돌박이는 얇게 먹는 게 진리더라. 두꺼우니까 질겼다”라고 털어놨다. 박세리도 공감하며 “차돌만 쭉 먹은 건 그날 처음이었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연이어 차돌먹방을 펼친 두 사람은 급기야 차돌박이 햄버거까지 제조하기에 이르렀다. 아삭한 양상추와 피클, 육전처럼 부친 차돌패티를 넣어 먹음직스럽게 버거를 만든 두 사람은 야무지게 먹방을 펼쳐 나혼산 멤버들의 침샘을 자극했다.

스타엔 신지원

[저작권자ⓒ 스타엔.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앨리스' 김희선, 윤주만에 두 번 살해 위협 받아 -> 주원과 임시거처 머물기로2020.09.18
'편스토랑' 이영자, "소스만 100가지 넘는다"... 싱가포르 요리 극찬2020.09.18
'유스케' 아이유, 데뷔 12주년 '100분 특집' 방송2020.09.18
'기막힌 유산' 조순창, "이제 우리 한 배 탔다"...김난주 마음 흔들어2020.09.18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