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태우, 다채로운 캐릭터로 안방극장 꽉 채운 열일 행보

김경식 / 기사승인 : 2020-12-22 15:08:52
  • -
  • +
  • 인쇄
김태우 (사진=MBC ‘나를 사랑한 스파이’, tvN ‘낮과 밤’, tvN ‘철인왕후’ 방송화면 캡처)

배우 김태우가 하반기 안방극장을 꽉 채우며 눈길을 끈다.

김태우는 지난 17일 종영한 MBC ‘나를 사랑한 스파이’는 물론 현재 방송중인 tvN ‘낮과 밤’, ‘철인왕후’에서 말이 필요 없는 명불허전 연기와 캐릭터에 몰입하게 만드는 대체불가 소화력을 보이며 열일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먼저 ‘나를 사랑한 스파이’에서 인터폴 산업기밀국 아시아총괄 국장 ‘반진민’ 역으로 분한 김태우는 유머와 진지함을 자유자재로 넘나드는 매력적인 캐릭터로 작품을 한층 풍성하게 만들었다. 뿐만 아니라 극 중 팀원들과 만들어내는 환상 호흡으로 재미를 배가시킨 그의 활약은 시청자들을 사로잡기에 충분했다.

또한 ‘낮과 밤’에서는 대통령 비서실장 ‘오정환’으로 변신해 미스터리한 인물로 몰입도 높은 연기를 보이고 있다. 특히 극 중 희대의 예고 살인 사건의 중심, 백야재단 이사회의 핵심인물로 드러나면서 과연 그가 가지고 있는 비밀이 무엇일지 궁금증이 증폭되는 가운데 김태우의 디테일한 열연에도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마지막으로 퓨전 사극 ‘철인왕후’의 ‘김좌근’ 캐릭터로 위엄을 과시하는 김태우는 코믹하고 유쾌한 전개 속에서 묵직하게 중심을 잡으며 극을 조율하고 있다. 더 많은 힘을 갖기 위한 야망으로 가득한 김좌근의 모습을 그려내고 있는 그는 속을 알 수 없는 캐릭터의 특성을 살린 눈빛과 표정들로 관록의 연기력을 증명하고 있다.

이에 각 작품마다 강렬한 인상을 남기는 활약으로 믿고 보는 배우로 자리매김한 김태우가 앞으로 보여줄 행보에 뜨거운 관심이 쏠리고 있다.

스타엔 김경식

[저작권자ⓒ 스타엔.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불새 2020' 이재우X박영린, '외면vs째릿' 동상이몽 수영 재활2020.12.22
나얼, 신곡 '서로를 위한 것' 음원 차트 1위 기록2020.12.22
'카이로스' 남규리, 선한 얼굴로 악행…소름끼치는 소시오패스 열연2020.12.22
신세경, 유튜브 수익금 기부…'선한 영향력'의 표본2020.12.22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