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빼고파' 알코올러버 고은아, 집에서 발견된 술에 당황…김신영 극대노

김상진 기자 / 기사승인 : 2022-05-27 11:56:08
  • -
  • +
  • 인쇄

 

‘빼고파’ 김신영이 고은아 때문에 극대노한다.


28일 방송되는 KBS 2TV ‘빼고파’ 5회에서는 많은 다이어터들의 공통된 고민 ‘술’에 대한 다양한 이야기를 나눈다. 정말 다이어트하는 동안은 술을 끊어야 하는지, 술과 다이어트의 상관관계는 무엇인지 등 거침없는 토크를 통해 유용한 정보를 제공하고 많은 시청자들의 공감을 이끌 것으로 기대된다.


이날 김신영은 배윤정, 브레이브걸스 유정과 함께 고은아의 집을 찾는다. 고은아가 ‘빼고파’ 반장 김신영에게 직접 S.O.S를 요청, 이에 응답하기로 한 것. 김신영, 배윤정, 브레이브걸스 유정은 합숙소가 아닌 곳에서 만난 고은아와 반갑게 인사를 나누며 ‘빼고파’ 팀의 끈끈한 팀워크를 자랑한다.


하지만 화기애애한 웃음도 여기까지. 김신영은 고은아 집안 이곳저곳에서 발견된 각종 술 때문에 분노를 감추지 못한다. 사실 고은아는 ‘빼고파’ 시작 전 술로 극단적인 다이어트를 해 건강이 나빠진 상황이었다. 밥보다 술을 더 자주, 많이 먹었던 것. ‘빼고파’ 멤버들의 첫 만남 당시 고은아는 주량이 소주 4병이라고 밝혀 모두를 깜짝 놀라게 하기도 했다.


실제로 고은아는 매일 물 2L 마시기, 일상생활에서 운동 습관화하기 등 반장 김신영의 솔루션을 지키기 위해 열심히 노력하고 있다. 그런데 고은아 집 냉장고, 창고 등에서 술이 발견된 것이다. 이에 김신영은 “새벽만 되면 은아에게 전화한다”라며 고은아를 걱정하고 아끼는 마음을 토로한다. 김신영이 술을 보고 당황한 가운데 고은아가 어설프지만 귀여운 변명을 해 웃음을 자아낸다.


정말 고은아는 ‘빼고파’ 합숙 이전으로 돌아간 것일까. 그녀가 반장 김신영에게 직접 S.O.S를 요청한 이유는 무엇일까. 김신영이 고은아를 위해 제시한 새로운 솔루션은 무엇일까. 이 모든 것은 28일 토요일 오후 10시 35분 방송되는 ‘빼고파’에서 확인할 수 있다.

스타엔 김상진 기자(letyou@starnnews.com)

[저작권자ⓒ 스타엔.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징크스의 연인' 나인우, 서현과 설레는 부산 여행…미효한 설렘 기류2022.06.30
'닥터로이어' 소지섭 수술실 들어간 이승우, 이경영 애 만났나2022.06.30
'인사이더' 강하늘X이유영 앞 끝판 빌런 등장…진실 추적 종착지는 정만식?2022.06.30
'왜 오수재인가' 서현진X황인엽, 한집살이 시작…두 사람의 향방은?2022.06.30
'유미의 세포들2' 김고은♥박진영, 세포들도 난리 난 로맨스 맛집2022.06.29
뉴스댓글 >